[언론보도] ‘고발 언어’ 영상, 그 파장은 어디까지?… 비디오 아트로 현실과 역사 조명하는 두 작가 주목

임흥순 작가의 신작 영상 작품 ‘북한산’. 가수로 활동하는 탈북 여성 김복주씨가 한복 차림으로 산을 오르고 있다. 임흥순 제공 고발 언어로서의 영상의 힘은 어디까지일까. 상업주의 예술이 판치는 세상에서 영상 언어를 무기 삼아 현실과 역사에 대해 아주 강하게 발언하는 두 작가의 영상 미술이 힘차다.하나는 탈북 여성의 인터뷰 영상으로 분단과 통일 문제를 돌아보게 한다. 다른 하나는 이대근·원미경 주연의 동명…

[언론보도] ‘김근태 평화염원’ 미술로 소통한다

4주기 맞아 임흥순 작가 등 서울시민청갤러리서 ‘포스트트라우마’展[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임흥순 작가의 ‘북한산’ 영상작품 부분.“평화가 곧 밥이다.”한국 민주화 운동의 상징 고(故) 김근태 의원(전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이 생전에 줄곧 했던 이야기다. 그는 한반도의 역사적 트라우마를 극복하기 위해 “분단체계가 평화체계로 바뀌어야 한다”고 했다.지난 2011년 12월 30일. 그는 우리 곁을 떠났다. 4주기를 추모하는 행사가 잇달아 열린다. ‘포스트 트라우마전(展)’이 그 시작이다. 추모전시로서…